“집에서 늘 시원해요.” 전기세를 확 줄이는 획기적인 4가지 방법



안녕하세요~ 건강한 삶을 위한 정보를 전해드립니다! 💪당신도 건강하고 싶은 건강?

7월과 함께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면서 에어컨을 트는 집이 하나 둘씩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러나 에어컨을 마음껏 틀고 싶어도 전기세가 걱정되어 틀지 못하는 분들도 있는데요.

이 글에서는 에어컨을 마음껏 틀면서 전기세를 아끼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전원을 껐다 켰다 반복하지 마세요!

에어컨 전기세 절약을 하기 위해, 필요할 때마다 에어컨을 작동시켜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계신 분들이 많습니다.

허나, 이는 잘못된 상식이며 에어컨이 작동할 때 전기세가 제일 많이 나가는 시점이, 더워진 공간을 시원하게 만들고자 전원을 켜는 순간입니다.

이게 계속적 반복이 된다면, 되려 전기세의 압박에서 결국은 벗어나지 못한다고 합니다.

적정 수준의 온도를 유지한 상태로 전원을 끄지 않고 지속적인 사용이 오히려 에어컨 전기세 절약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에어컨 필터를 청소해 주세요!

에어컨에 장착된 필터를 깨끗히 관리하고 청소해 주는 것만으로도 전기세가 절약됩니다.

필터에 먼지들이 가득 차있는 상태라면 수분 증발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전기 요금이 많이 나오게 될뿐더러, 냉방 효율까지 저하되는데요.

전기세 요금 문제로 필터를 청소를 계획하는 것보다는 쾌적한 상태를 유지하며 사용될 수 있도록 일정 기간 이후 한 번씩 필터 청소를 잊지 말아 주세요.



선풍기와 함께 사용하세요!

에어컨 가동 시에는 선풍기와 함께 가동하는 것이 효율적입니다.

날개를 위로 향하게 조정하고 선풍기를 함께 틀면 공기가 순환되어 빠르기 시원해져 전기 요금을 절약할 수 있습니다.

에어컨을 틀고 난 후에는 방문을 30분간 열어 두어 공기의 순환이 잘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주세요.

처음 작동시킬때는 강풍으로!

처음 에어컨을 작동할 때는 강풍으로 틀면 희망온도에 빠르게 도달하여서 실외기 작동을 멈출 수 있습니다.

온도가 내려간 후에는 풍향을 약하게 설정하여서 내부 온도를 유지해야 합니다.

에어컨은 높은 온도를 낮추기 위해 시원한 바람을 내뿜을때 전기 에너지가 많이 필요하게 됩니다.

너무 늦게 시원해지거나 비교적 시원한 바람이 나오지 않는다면 냉매가 부족한 것이니 A/S를 요청하시기 바랍니다.

전기세 지원금을 이용하세요!

정부에 신청하여 20만 원 가량의 전기세 지원금을 지급 받을 수 있습니다!

가구원수가 많을수록 더 많은 금액을 지원 받을 수 있으니 놓치지 마시고 신청하세요!